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통합검색
화성시 서연이음터센터, 서연초 학생들이 만든 3D책갈피 나눔
작성일 : 2022-05-13 16:13:13
조회 : 60 작성자 : 관리자
화성시 서연이음터센터, 서연초 학생들이 만든 3D책갈피 나눔

- 서연교실 프로그램 참여 학생들이 만든 3D책갈피, 주민 대상 나눔 진행

- 도서관과 특화 사업 간 융합과 학생 참여를 통한 재단 사회적 가치 달성

 


 

 

화성시인재육성재단(대표이사 김태호) 서연이음터센터는 지난 11일부터 서연교실에 참가한 학생들이 만든 3D책갈피 나눔을 서연이음터도서관에서 진행하였다. 이날 나눔 행사 시작은 권혜진 서연이음터센터장, 서연초등학교 6학년 4반 학생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다.

 

나눔을 진행한 3D책갈피는 서연초등학교 6학년 학생들이 서연교실 프로그램에서 기획하여 서연이음터 3D프린터 장비로 출력한 결과물이다. 3D책갈피 나눔 코너는 서연이음터도서관 2층 어린이자료실 및 3층 종합자료실에서 진행되며, 1개월 동안 시범 운영될 예정이다.

 

서연교실은 화성시 관내 학교 교육과정과 연계하여 서연이음터 내 다양한 장비와 공간을 활용한 프로그램이다. 올해는 화성시 초ㆍ중ㆍ고등학교 49학급을 대상으로 4월부터 11월까지 운영된다. 서연교실에 참여한 학생들은 3D책갈피제작 뿐만 아니라 학급 문제를 해결하는 디자인씽킹 사고법 배우기, 학급용 목공품 협동 제작 등 서연이음터 특화 사업을 통해 학업 흥미를 높이는 다양한 체험 학습을 진행할 예정이다.

 

김태호 화성시인재육성대단 대표이사는 이번 나눔은 도서관과 특화 사업 간의 융합 및 학생들의 참여를 통하여 재단의 사회적 가치를 달성하였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라며, “서연초등학교 학생들이 이번 서연교실을 통해 높은 성취감을 가졌으면 한다.”라고 소회를 밝혔다.

 

서연이음터센터는 화성시에 개관한 다섯 번째 이음터로 목공, 가죽, 패브릭, 디자인씽킹 분야와 관련한 특화 장비 및 공간이 있다. 서연교실 프로그램은 매년 3월 화성시 모든 초ㆍ중ㆍ고등학교에 신청서를 발송하여 공개 모집 후 선정을 통해 운영하고 있다.

 

 

언론보도 현황(2022. 5. 12.)

화성신문 https://cp.news.search.daum.net/p/119106046

광교신문 https://cp.news.search.daum.net/p/119095703

선경일보 https://cp.news.search.daum.net/p/119095108

투데이뉴스 https://cp.news.search.daum.net/p/119101083

투데이경제 https://cp.news.search.daum.net/p/119112131

서울일보 https://cp.news.search.daum.net/p/119085713

아시아일보 https://cp.news.search.daum.net/p/119083144

윈뉴스 https://cp.news.search.daum.net/p/119102322

뉴스피크 https://cp.news.search.daum.net/p/119114534

경기경제신문 https://cp.news.search.daum.net/p/119074374

경인신문 https://cp.news.search.daum.net/p/119073420

경기앤뉴스 https://cp.news.search.daum.net/p/119095908

데일리와이 https://cp.news.search.daum.net/p/119116294

뉴스후 https://cp.news.search.daum.net/p/119110716

미디어이슈 https://cp.news.search.daum.net/p/119114380

케이에스피뉴스 https://cp.news.search.daum.net/p/119074823

미디어투데이 https://cp.news.search.daum.net/p/119072684

경인저널 https://cp.news.search.daum.net/p/119074199

경기인터넷신문 https://cp.news.search.daum.net/p/119075015

서울뉴스1 http://www.seoulnews1.com/news/articleView.html?idxno=102706